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두 신구 배우들의 만남이 놀라운 이유, 알고 보니

맥스무비 조회수  

흥미진진한 활극, ‘수사반장 1958’ 레전드의 귀환

다시 돌아온 전설의 드라마가 시작부터 기록을 수립했다.

수사물의 대표작 ‘수사반장’의 리부트 드라마 ‘수사반장 1958’이 호평 속에 출발했다. 높은 기대에 부응한 이야기로 시작한 드라마는 촌스럽지만 열정 넘치는 형사들의 활극을 예고하고 있다.

‘수사반장 1958′(극본 김영신)이 지난 19일 방송을 시작해 20일까지 초반 1, 2회의 이야기를 공개했다. 35년 전 방송 당시 시청률이 70%까지 치솟았던 레전드 드라마를 다시 만드는 시도로 주목받은 이 작품은 상승할 대로 상승한 시청자의 기대감을 충족하면서 주말 안방극장의 강력한 흥행작으로 떠오를 준비를 마쳤다.

지난 19일 첫 방송에서 ‘수사반장 1958’이 기록한 시청률은 10.1%(닐슨코리아‧전국 기준). 이는 MBC가 금토드라마를 신설한 이후 가장 높은 성적이다. 앞서 인기리에 방송한 이하늬 주연의 ‘밤에 피는 꽃’이 1회에 기록한 시청률 7.9%보다 높고, 남궁민 주연의 ‘연인’의 1회 시청률인 5.4%보다 월등히 높다.

다만 토요일인 20일 방송한 2회는 같은 시간 tvN ‘눈물의 여왕’과 겹치면서 시청률이 7.8%로 하락했지만, 오히려 이야기의 긴장과 캐릭터 서사가 확충되면서 향후 기록 상승을 기대케 하고 있다.

‘수사반장 1958’은 1970년대~1980년대 인기리에 방송한 MBC 드라마 ‘수사반장’을 이어가는 프리퀄 작품이다. 원작에서 배우 최불암이 연기한 박영한 반장의 젊은 시절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한국전쟁 이후 먹고 살기 힘겨운 시대를 배경으로 힘 없는 서민을 괴롭히는 권력자들에 맞서 약자의 편에 서는 박영한 형사와 개성 강한 파트너들의 활약상을 그린다.

배우 이제훈은 원작에서 최불암이 그린 박영한 형사의 젊은 시절을 연기한다.

드라마가 공개되기 전까지만 해도 과연 1950년대 형사물의 주인공으로 어울릴까 의구심을 모았지만, 공개된 작품에서 이제훈은 우려를 말끔하게 잠재웠다.

극중 경기도 황천지서에서 소도둑 검거 1위에 빛나는 형사인 그는 새롭게 부임한 서울에서 무서울 것 없이 정도를 걷는 열혈 경찰의 모습으로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입만 열만 “우리 황천에서는”을 읊는 그의 서울 생활 적응기는 강력한 웃음을 만들어냈고, 촌스럽지만 우직하게 약자를 괴롭히는 악당에 맞서는 모습으로 매력도 과시했다.

1958년이 배경인 드라마가 선사하는 이색적인 볼거리도 향후 시청률 상승을 기대케 하는 요인이다.

제작진은 시대상을 반영한 세트와 의상, 각종 소품을 적극 활용하면서 시청자들을 경험하지 못한 시대로 안내한다. 미술 등 완성도 높은 프로덕션도 눈길을 끈다. 그동안 사극이나 시대극은 많았지만 1950년대 중, 후반을 다룬 작품은 극히 드물었던 만큼 ‘수사반장 1958’의 희소성은 확실하다.

짜임새 있는 액션도 돋보인다. 영화 ‘공조’와 ‘창궐’ 등을 연출하면서 화려한 액션 스타일을 선보인 김성훈 감독은 1950년대 서울 각 지역 상권을 차지한 여러 조직폭력배에 맞선 형사들의 기지와 활약을 흥미롭게 그린다.

‘수사반장 1958’은 단 2회 분량만 남겨둔 ‘눈물의 여왕’과 막판 경쟁을 벌이면서 시청률 상승을 거듭할 것으로 예상된다. MBC를 통해 중장년 시청층을 확보하고, 디즈니+ 공개를 통해 더욱 폭넓은 연령대로 시청층을 확장할 가능성도 있다.

이제훈이 맡은 박영한 형사는 경기도에서 소도둑 검거 1위에 빛나는 형사이지만, 새로 부임한 서울에서는 ‘촌스럽다’고 무시를 당한다. 사진제공=MBC

맥스무비
CP-2023-0089@fastviewkorea.com

댓글0

300

댓글0

[맥스 스타] 랭킹 뉴스

  • 역시 의리있네... 반가운 소식 전한 배우
  • 예쁘다고 소문났던 대기업 신입사원의 최근 근황
  • 주말 난리났던 임영웅 콘서트 현장, 자세히 봤더니...
  • 급작스럽게 전해진 '블랙핑크' 관련 대박 소식
  • 현재 '선재 업고 튀어' 팬들이 난리 난 까닭
  • 힘든 상황에도.. 훈훈한 소식 전한 뉴진스 근황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신형 에어로밴 ‘르노 마스터’”르노의 스타리아 따라잡기?!”
  • “한국인들은 잘 모른다는 숨은 교토 여행지 여기입니다”
  • 해외여행 가기 전 꼭 확인해야 한다는 여권, 가장 중요한 내용은….
  • TCL, 두 번 접는 ‘트리플 폴더블폰’ 공개했다
  • 레노버, 올여름 ‘스냅드래곤 X 엘리트’ 기반 노트북 선보인다
  • 삼성, AI 품은 ‘갤럭시북 엣지’ 공개…특징은?
  • 메타 퀘스트3s 사양 유출, 주요 특징 살펴보니
  • 어도비 라이트룸, AI 기반 ‘생성형 제거’ 기능 적용한다
  • 레인지로버 일렉트릭, 새로운 배터리 성능 어떨까?
  • 삼성 기대작 ‘갤럭시링’, 얼마에 출시될까
  • 테슬라, 모델 3 자율주행 카메라 테스트 정황 포착
  • 또 새 칩…화웨이 ‘기린 9010L’, 정체는?

함께 보면 좋은 뉴스

  • 1
    칸영화제 명예황금종려상 받은 日거장의 정체

    N년 전 오늘! 

  • 2
    올여름... 두 배우 관련 반가운 소식 전해졌다

    N년 전 오늘! 

  • 3
    곧 80인데... 최근 할리우드에서 들려온 대박 소식

    N년 전 오늘! 

  • 4
    소시오패스 성향이.. 최근 국민이상형男이 180도 바뀐 이유

    N년 전 오늘! 

  • 5
    최근 프랑스 휩쓸고 다닌 한국3인방의 정체

    N년 전 오늘! 

[맥스 스타] 인기 뉴스

  • 역시 의리있네... 반가운 소식 전한 배우
  • 예쁘다고 소문났던 대기업 신입사원의 최근 근황
  • 주말 난리났던 임영웅 콘서트 현장, 자세히 봤더니...
  • 급작스럽게 전해진 '블랙핑크' 관련 대박 소식
  • 현재 '선재 업고 튀어' 팬들이 난리 난 까닭
  • 힘든 상황에도.. 훈훈한 소식 전한 뉴진스 근황

지금 뜨는 뉴스

  • 1
    여성의 목소리에 주목한 칸영화제, 자세히 봤더니...

    N년 전 오늘! 

  • 2
    칸에서 베일 벗은, '베테랑2'의 모든 것

    오늘 뭘 볼까 

  • 3
    키 186에 최근 67kg 만들며 철저한 관리했다는 배우

    오늘 뭘 볼까 

  • 4
    8년 넘게 공무원 시험에 떨어진 30대는 결국

    오늘 뭘 볼까 

  • 5
    실물 보면 예상 외로 키가 커서 놀란다는 배우

    N년 전 오늘! 

[맥스 스타] 추천 뉴스

  • 너무 달달해서 최근 해외서 난리 난 한국커플
  • 배우 겸 감독이 최근 세계 연대에 '호소'한 까닭
  • 장원영 비방으로 유명했던 유튜버가 맞이한 결말
  • 현재 해외에서 한국인 파워 제대로 보여주고 있는 배우
  • 한동안 조용하더니... 최근 전해진 깜짝 근황
  • 최근 세계적으로 유명해진 K-맑눈광 여자의 정체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신형 에어로밴 ‘르노 마스터’”르노의 스타리아 따라잡기?!”
  • “한국인들은 잘 모른다는 숨은 교토 여행지 여기입니다”
  • 해외여행 가기 전 꼭 확인해야 한다는 여권, 가장 중요한 내용은….
  • TCL, 두 번 접는 ‘트리플 폴더블폰’ 공개했다
  • 레노버, 올여름 ‘스냅드래곤 X 엘리트’ 기반 노트북 선보인다
  • 삼성, AI 품은 ‘갤럭시북 엣지’ 공개…특징은?
  • 메타 퀘스트3s 사양 유출, 주요 특징 살펴보니
  • 어도비 라이트룸, AI 기반 ‘생성형 제거’ 기능 적용한다
  • 레인지로버 일렉트릭, 새로운 배터리 성능 어떨까?
  • 삼성 기대작 ‘갤럭시링’, 얼마에 출시될까
  • 테슬라, 모델 3 자율주행 카메라 테스트 정황 포착
  • 또 새 칩…화웨이 ‘기린 9010L’, 정체는?

추천 뉴스

  • 1
    칸영화제 명예황금종려상 받은 日거장의 정체

    N년 전 오늘! 

  • 2
    올여름... 두 배우 관련 반가운 소식 전해졌다

    N년 전 오늘! 

  • 3
    곧 80인데... 최근 할리우드에서 들려온 대박 소식

    N년 전 오늘! 

  • 4
    소시오패스 성향이.. 최근 국민이상형男이 180도 바뀐 이유

    N년 전 오늘! 

  • 5
    최근 프랑스 휩쓸고 다닌 한국3인방의 정체

    N년 전 오늘! 

지금 뜨는 뉴스

  • 1
    여성의 목소리에 주목한 칸영화제, 자세히 봤더니...

    N년 전 오늘! 

  • 2
    칸에서 베일 벗은, '베테랑2'의 모든 것

    오늘 뭘 볼까 

  • 3
    키 186에 최근 67kg 만들며 철저한 관리했다는 배우

    오늘 뭘 볼까 

  • 4
    8년 넘게 공무원 시험에 떨어진 30대는 결국

    오늘 뭘 볼까 

  • 5
    실물 보면 예상 외로 키가 커서 놀란다는 배우

    N년 전 오늘! 

공유하기